HOME > 트래블 매거진 > 테마 스토리

테마 스토리

더니든(Dunedin)을 소개합니다

대양주 · 뉴질랜드 · 더니든

문화/명소

여행전문가 칼럼

2010.11.03 조회수1663


뉴질랜드의 가장 오래된 도시



 
              
                                                           ▲  더니든 다운타운 홀                                                                    ▲  더니든 와타고 대학

   더니든은 19세기 후반에 당시의 화려한 빅토리아식 건축 양식을 많이 도입해 건설한 도시이다.
   덕분에 오늘날 오래된 건물들, 화려한 교회들, 대궐같은 집들과 정교한 호텔들을 볼 수 있다. 뉴질랜드에서 가장 역사가 깊은 오타고
   대학이 이 곳에 있으며 빅토리아시대와 에드워드 시대의 모습들이 인상적이다.

   더디든의 또 다른 흥미거리는 생태관광이다. 
   보호지역에서 노란눈 펭귄, 블루펭귄, 바다사자, 물개 등 국제적으로 알려진 야생동물을 가까이에서 볼 수 있다.
   희귀조류인 로얄 알바트로스는 타이아로아 헤드 부근에서 볼 수 있는데 그 날개가 3미터나 되는 거대한 새 알바트로스를 보는 것 만으
   로 흥분되는 경험이다.




   

    1900년도 초에 뉴질랜드 상업 중심지였던 더니든에는 1906년 당시 더니든의 지위에 어울리는 화려한 기차역이 완전히 복원되어
    관광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검정색의 현무암에 오아마루 석회로 외장을 한 정교한 플란더스 르네상스 스타일의 건축물이다.
   '생강빵 조지'라는 애칭으로 불리우는 건축가 조지 트루프가 설계한 이 기차역은 규모가 크고 장엄하며, 정교한 내장이 탄성을 자아
    내게 한다.

    예약 홀은 거의 75만장의 로얄돌튼 자기 타일로 아름답게 모자이크 되어 있으며, 뉴질랜드에서 가장 긴 1km에 달하는 주 플렛폼은
    매년 10월 남섬의 주요 패션쇼가 벌어지는 곳으로, 이를테면 세계에서 가장 긴 패션쇼 무대가 된다.

    이 역을 사용하고 있는 현재 유일한 기차는 관광객을 실은 유람 열차이다. 역 구내의 대부분은 레스토랑으로 사용되고 있으며, 상층
    에는 화랑과 스포츠 영웅들의 기념관이 있다. 



                                                                                                                                                     

  

  시내에서 가까운 세인트 클레어 비치는 서핑으로 아주 유명한 곳이다. 

  해변산책로를 따라가다 보면 오롯이 앉아 지평선을 바라보며 아침 커피 한잔을 마실 수 있는 바, 환상적인 해변의 풍경을 즐기면서
  저녁을 들 수 있는 레스토랑들이 잠시 분위기에 취해 쉬어갈 수 있다. 

  워터프론트 지역이나 포어베리 언덕의 숲이 우거진 경사에는 역사적인 아름다운 주택들이 많이 보인다.




        

 
오아마루 남쪽으로 40km 떨어진 모에라키에 가면 커다란 공 모양의 돌이 해변을 따라 널려 있다. 이 둥근 암석은 무게가 수 톤에
  이르고 큰 것은 높이가 2m나 된다.

  자생나무 숲길을 몇 분 정도 걸어 전망대로 가면 구슬처럼 둥근 바위가 아주 잘 보인다. 운이 따르면 물결을 따라 노니는 헥터
  돌고래를 만날 수도 있다.

                                                                                                                                               더니든 i-SITE 여행자 센터
                                                                                                                                                                 T. +64 3 4743 300
                                                                                                                                                             dunedin@i-SITE.org
                                                                                                                                      www.dunedin.govt.nz/visitor-centre




  오아마루는 약 12,000명의 인구를 가진 역사가 깊은 타운으로, 이곳에는 현지의 사암들로 건축된 고상한 옛 건축물들이 많이 있다.
  문화재로 보호되는 상가건물들이 모여 있는 하버 스트리트와 타인 스트리트가 만나는 곳을 방문해보자

 

  오아마루가 특별한 또하나의 이유는블루 펭귄 서식지가 있기 때문이다.
  블루 펭귄은 세계에서 가장 작은 종류의 펭귄으로서, 뉴질랜드와 호주 남부의 연안에 서식한다. 다 자라도 키 25cm, 무게 1kg 정도
  밖에 되지 않으며, 새하얀 배와 암청색 깃털이 특징이다. 어두울 때 바다에서 돌아와 땅에 구멍을 파고 살기 때문에 쉽사리 보기
  어렵지만, 이곳 오아마루에서는 예외이다.
  전망대와 특수 조명시설이 마련되어 있기 때문에 바다에서 나온 펭귄이 가파른 둑을 올라 구덩이 둥지로 들어가는 광경이 잘 보인다.
  귀가하는 펭귄을 맞이하는 새끼와 짝의 몸짓이 귀엽기만 하다.  
  오아마루 블루 펭귄 서식지에서 받는 입장료는 펭귄 보호, 유해동물 통제, 서식지 관리에 쓰인다. 

 

  특히 야생동물 보호지역에서는 블루 펭귄 뿐 만 아니라 노란눈의 펭귄, 블루 펭귄, 바다사자, 물개 등 국제적으로 잘 야생 동물들도
  가까이서 볼 수 있다.
  희귀 조류인로얄 알바트로스를 타이아로아 헤드 부근에서 볼 수 있다. 

                                                                                                엘름 와일드라이프 투어(Elm Wildlife Tours) 
                                                                                                                                                                      T. +64 3 4544 121
                                                                                                                                                     tours@elmwildlifetours.co.nz
                                                                                                                                                      www.elmwildlifetours.co.nz



  오타고 예술 축제는 1999년 뉴질랜드의 남섬 더니든에서 2년에 한번씩 열리는 비엔날레 아트 페스티발로 시작하여 2000년에 오타고
  예술 축제로 재탄생하였다. 이후 뉴질랜드에서 가장 기대되는 예술 축제 중 하나로 자리잡았다.

  오타고 예술 축제는 음악, 무대, 춤, 비주얼 아트, 더 몬타나 페스티발 클럽 이라는 5가지 카테고리의 예술 작품들이 어울어리는 종합
  예술 행사로써, 더니든의 봄을 더욱 화려하게 수놓는다.  
                      
                                                                                                                                                  http://www.otagofestival.co.nz


 

   라나크 성은 뉴질랜드의 유일한 성으로서,
   대무역상이자 정치가였던 윌리엄 라나크가 1871년, 사랑하는 첫번째 아내 엘리자를 위해
   건축했다.
   200명의 인부가 3년에 걸쳐 성벽을 쌓았으며, 이어 유럽 명공들이 12년 동안 혼신을 다해
   성의 내장 작업을 했다.
 
   라나크 성은 현재까지 개인 소유 하에 관리되고 있으며, 이 성에는 다양한 소장 골동품
   컬렉션만큼이나 흥미로운 비극과 스캔들의 역사가 담겨 있다. 

   유명 관광상을 수상한 바 있는 라나크 성의 탑에서 내려다 보는 오타고 반도의 전망과 가든
   은 한 폭의 아름다운 그림과 같다.
 
   캐슬 가든스에는 아담한 부티크 숙박시설도 마련되어 있다.


                                                                                                            T. +64 3 4761 616
                                                                                           larnach@larnachcastle.co.nz
                                                                                                www.larnachcastle.co.nz
                                                                              Camp Road, Otago Peninsula, Dunedin





   현대 시설을 갖춘 알렉시스 모터 롯지는 더니든의 주요 거리가 있는 도심지 쇼핑가 바로 언저리에 위치해 있다.
   주변에 식당, 카페, 예쁜 정원이 있으며, 아름다운 녹스 교회가 바로 옆에 있다.

                                                                                                                                                                  T. +64 3 4717 268
                                                                                                                                                                stay@alexis.co.nz
                                                                                                                                                                www.alexis.co.nz
                                                                                                                              475 George Street, North Dunedin, Dunedin

  시닉 호텔 더니든 시티는 옥타곤에서 불과 두 구간 거리에 있으며, 상점, 공원, 시내 관광명소 및 각종 편의시설에서도 매우 가깝다.
 
                                                                                                                                                                     T: +64 3 470 1470
                                                                                                                                              reservations@scenicgroup.co.nz
                                                                                                                                          http://www.scenichotelgroup.co.nz
                                                                                                                                                     Cnr Princes Dowling Streets




                                                                                                                                            자료제공 : 뉴질랜드 관광청





당신 여행스타일에 맞는 천만 가지 여행상상 KALMASTER travel.koreanair.com

0byte / 800byte

※ 게시판 성격과 맞지 않는 글은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 2

  • 2017.02.12 댓글

    가장 오래된 도시인데다가 펭귄을 가까이서 볼 수 있다니 뉴질랜드 가면 꼭 가봐야겠네요

    • 2010.11.05 댓글

      가장 오래된 도시인만큼 고풍스러운 매력과 야생이 잘 조화된 멋진 곳이네요.

      TOP